제목 : (태국)푸껫에서의 부적 사기횡령

번호

222

 

작성자

운영자()

작성일

2017-10-15 16:49:00

추천

0

조회

128

 

푸껫에서의 부적 사기횡령

태국 남부의 휴양지 푸껫(Phuket)에 있는 찰롱(Chalong) 경찰서에 2017년 7월 중순 20여 명이 찾아와 수말리 럿윌라이(Sumalee Lertwilai)를 고소했다. 고소의 내용은 수말리와 그녀의 공범자들이 “Pumpuy Apple Shop”이란 페이스북을 통해 부적에 1억 바트 이상 투자하도록 꾀었다는 것이다.
그들의 주장에 따르면, 수말리는 그들에게 부적들이 미얀마에서 수입한 수십만 바트 어치의 특별한 나무로 만들어졌으며, 여기에 유명한 주술사들에 의해 주술력이 불어 넣어졌다고 말했다. 또 그녀는 이 부적을 착용한 사람들이 부자가 되었다고 주장했다고 한다.
푸껫 지방경찰청은 용의자들을 사기와 컴퓨터범죄의 혐의로 소환했다. 소환에 응한 수말리와 다른 사람은 모든 혐의를 부인했으며 각각 100만 바트의 보석금을 내고 석방되었다. [The Nation, 2017/7/28]

 

 

no

이름

제                   목

작성일

조회

추천수

859

관리자

(싱가포르)편의결혼 증가

2018-07-12

2

0

858

관리자

(필리핀)취업 사기를 당하는 필리피노들

2018-07-12

2

0

857

관리자

(필리핀)쿠웨이트에 대한 근로자 파견 중단

2018-07-12

3

0

856

관리자

(인도네시아)비무슬림들의 종교적 자유를 보호하는 반튼 주의 탕으랑 당국

2018-07-12

3

0

855

관리자

(인도네시아)대학가에 부는 이슬람 급진주의

2018-07-12

2

0